올해 전망도 밝지 않다. 미국과 중

올해 전망도 밝지 않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 전쟁이 진정 기미를 보이기는커녕 확대되고 장기화하는 양상이기 때문이다. 글로벌 대형선사들이 아시아~북미 노선 서비스를 감축하면 환적화물이 줄고 대중국 수출입 물동량이 큰 타격을 받을 가능성이 크다. 항만공사 관계자는 “현재 상황으로는 올해 물동량 목표 달성이 어려울 수 있다”며 “글로벌 해운동맹의 항로 재편 때 부산항에 계속 기항하도록 유도하고 중국, 일본, 동남아 등 주요 거점 국가의 화주들을 대상으로 물동량 유치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고

▲ 엄홍덕 한국원자력의학원 박사는 13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김제출장샵 ‘KARA(한국방사선진흥협회) 2018 방사선진흥대회’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엄 박사는 암의 재발과 전이 과정 일부를 밝히는 연구 성과를 삼척출장샵 냈으며, 암 치료효율을 높이는 방사선 기술개발에 기여한 공로를 포천출장샵 인정받았다. (서울=연합뉴스)

오쿠조노 시즈오카현립대 교수 “한반도 항구적 평화체제에 진전”오코노기 게이오대 명예교수 “김정은, 美와 협상 의욕 강해”기미야 도쿄대 교수 “판문점 선언 때보다 구체적 내용 평가”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보령출장샵 김병규 특파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정상회담 후 나주출장샵 발표한 평양공동선언에 대해 일본의 한반도 문제 전문가들은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 완화 조치를 취하기로 한 것을 특히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전문가들은 광명출장샵 북한의 비핵화와 관련한 구체적인 조치가 없긴 파주출장샵 했지만 비핵화를 둘러싼 대화의 모멘텀을 살렸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Leave a Reply

You can use these HTML tag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