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홀·장충체육관 물망…인천·광

KBS홀·장충체육관 물망…인천·광주·고양·창원 등 유치 경쟁삼지연관현악단, 친밀감 주는 새 레퍼토리 선보일듯 (서울=연합뉴스) 이웅 임수정 기자 = 북한 예술단이 8개월 만에 다시 서울을 찾는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서명한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서’에 평양예술단의 서울 공연 일정이 명시됨에 따라 공연 준비가 본격화할 전망이다.

15일 새벽 필리핀 북부 로손섬 화성출장샵 상륙…5등급 허리케인과 맞먹어(하노이=연합뉴스) 민영규 특파원 = 슈퍼 태풍 ‘망쿳’이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필리핀 수도 마닐라가 있는 안동출장샵 북부 루손 섬에 상륙해 큰 용인출장샵 피해가 우려된다.

소득주도성장정책이 성과 부진, 정치 공세, 국민 공감 부족의 ‘3大 벽’에 부딪혔다. 정책 의도와 반대로 소득 양극화가 오히려 심해지고 고용이 나빠지면서 시행 1년여 만에 사면초가다. 정책 핵심인 최저임금 인상이 저소득층 고용과 소득을 감소시킨 것으로 보인다. 최저임금 인상이 가져올 자영업자·소상공인 부담을 과소평가한 결과 같다. 보완이 시급하다.

안반데기는 고지대 특성상 봄은 늦게 오고 겨울은 일찍 찾아온다. 능선을 끼고 넓게 펼쳐진 대지에는 계절마다 독특한 풍경이 펼쳐진다. 봄에는 호밀초원, 여름엔 감자 꽃과 고랭지 채소, 가을에는 산야의 단풍, 그리고 겨울에는 하얀 설경이 감탄을 자아낸다. 농사를 위한 경작을 하고 있지만 그 모습은 하나의 관광지만큼이나 아름답고 보령출장샵 경이롭다. 겨울이면 일부 주민은 많은 눈과 혹한으로 생활이 불편해 이곳의 집을 떠나 강릉 시내에서 생활하기도 한다. 예전 어르신들은 대기리에 산다고 하면 ‘산골하고도 나주출장샵 산골에 산다’고 했을 정도로 오지 산골 마을로 유명했다. 하지만 415번, 410번 지방도와 35번 국도 등 연결도로망 확충으로 강릉, 정선, 동해, 태백, 평창으로의 교통이 사천출장샵 편리해지며 산골 마을은 옛말이 됐다. 이제는 사계절 많은 이들이 찾는 ‘힐링의 고장’이다. 계절따라 피는 각종 고산식물과 다양한 야생화, 자연 그대로 마실 수 있는 맑은 물이 흐르는 계곡이 있는 울창한 산세, 끝이 보이지 않는 서산출장샵 넓은 채소밭은 상념과 번민을 깨끗이 사라지게 한다. 사진 좀 찍는 사람치고 안반데기를 찾지 않은 사람이 없을 정도다.

Leave a Reply

You can use these HTML tag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